울산시, 러시아 동방경제포럼에 대표단 파견

울산시는 오는 10~13일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톡에서 열리는 ‘제4차 러시아 동방경제포럼’에 대표단을 파견한다고 7일 밝혔다.

대표단은 송철호 시장을 단장으로 황세영 시의회 의장, 차의환 상공회의소 부회장, 고상환 항만공사 사장, 지역 기업체 대표 등 모두 22명으로 구성됐다.

러시아 동방경제포럼은 러시아 연방정부가 최우선 국정과제로 추진하는 극동개발의 추진동력 확보를 위해 지난 2015년 창설해 국가적으로 치르는 행사다.

대표단은 11~14일 동안 러시아에 머물며 한국무역협회와 러시아 연방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동방경제포럼 ‘한-러 비즈니스 다이얼로그’ 세션에 참석해 한-러 양국 간 경제협력·비즈니스 사례를 공유한다.

또 블라디보스톡시청을 울산-블라디보스톡시간의 우호협력도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울산시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러시아 극동지역 해외교류도시 외연을 확장하고, 신북방 정책과 연계해 경제협력 추진 기반을 마련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대표단은 블라디보스톡 현지진출기업·동포 간담회, 극동개발 전략의 중심지인 여객터미널 항만 인프라 시설 등을 시찰할 예정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울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