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개인위생 강화' 울산시교육청, 메르스 대책반 운영

울산시교육청 전경.(사진 = 울산CBS 자료)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확진 환자가 발생하면서 국가 감염병 위기단계가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됨에 따라 울산시교육청도 대책반을 구성해 운영에 들어갔다.

시교육청은 11일 교육국장을 반장으로 하는 메르스 관리 대책반을 구성하고, 메르스 예방 관리 대응체계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은 또 관내 모든 학교에 공문을 발송하고 손 씻기,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수칙 준수와 감염병 예방교육을 시행하고 상황을 면밀히 감시하도록 당부했다.

노옥희 시교육감은 "미리 예방대책을 철저히 세우고 대응시스템을 구축해 감염병이 학교 내에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울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