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존수영교실 시범교육청 울산, 찾아가는 이동식 수업

울산시교육청 전경.(사진 = 울산CBS 자료)
울산시교육청은 17일부터 동구 화암초등학교, 북구 강동초등학교 전교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이동식 생존수영교실을 운영한다.

이번 교실은 수영시설을 이용하기 어려운 학교 운동장에 이동식 수영장과 샤워실 등을 갖추고 수영수업을 하는 것을 말한다.

또 한 학급당 수영 전문 강사 3명과 안전총괄 담당자가 투입돼 학생들의 수영 능력에 따른 맞춤형 교육이 이뤄진다.

앞서 울산교육청은 교육부 정책 공모사업인 찾아가는 이동식 생존수영교실 시범교육청으로 선정됐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초등학교 저학년 때부터 물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하고 위기상황을 이겨내도록 하기 위해 생존수영교육 대상 학년을 매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울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