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광고시장, 보합세 전망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코바코, 사장 김기만)는 10월 '종합 광고경기 전망지수(KAI)'가 104.0으로 전월 대비 보합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KAI는 1천개 기업을 대상으로 광고비 지출이 늘어날 것이라는 응답이 많으면 100이 넘고, 그 반대면 100 미만이 된다.

매체별 KAI지수를 보면 지상파TV 98.2, 케이블TV 101.8, 종합편성TV 102.6, 라디오 96.9, 신문 97.1, 온라인-모바일 113.5로 조사됐다.

업종별로는 가을 행락철을 겨냥한 아웃도어 의류 광고주를 중심으로 한 '의류·신발' 업종, 건설과 마감재 광고주 위주의 '주택·수도·전기·연료' 업종의 지수 증가가 뚜렷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울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