객석을 압도하는 목소리와 불꽃 튀는 기타 연주가 만나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객석을 압도하는 목소리와 불꽃 튀는 기타 연주가 만나다

울산CBS 창립 14주년 기념 콘서트 '재즈 인 울산 2018' 10월 4일 오후 7시30분 재즈 뮤지션 말로의 보석 같은 목소리, 박주원의 집시 기타 연주를 한 무대에서

가을밤을 재즈로 물들일 역대급 밴드들이 울산을 찾는다.

울산CBS 창립 14주년 기념 콘서트 '재즈 인 울산 2018(JAZZ IN ULSAN 2018)'이 10월 4일 오후 7시30분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한국 최고의 재즈 뮤지션으로 평가 받는 말로와 박주원이 한 무대에 선다.

말로는 '스캣의 여왕'이라고 불리울 정도로 경이로운 몰입의 경지를 보여준다. 그녀는 가장 예술적이면서도 가장 한국적인 보컬로 평가 받고 있다.

한국에서 재즈 보컬의 지위를 단순 가수에서 '목소리 연주자'로 격상시킨 주인공.

객석을 압도하는 말로의 스캣(의미없는 음절로 즉흥적으로 노래하는 것)을 지켜보는 것만으로도 놀라운 음악적 경험이다.

박주원은 한 언론의 표현대로라면 '축복처럼 찾아온 뮤지션'이다. 그의 불꽃 같은 집시 기타 연주는 보는 이들의 넋을 놓게 만든다.

마술과 같은 연주는 한국에서 대체할 수 없을 정도로 박주원 오직 그 만의 것.

이들을 한 무대에서 만나는 것은 단순히 콘서트를 보는 것 그 이상이다.

열정적 연주와 노래 그리고 음악적 몰입을 지켜보는 일은 재즈 팬이 아닌 누구에게라도 색다른 경험이 될 것이다.

울산CBS 배상하 본부장은 "한국 최고의 재즈 뮤지션 말로 밴드, 박주원 밴드가 선사할 최고의 연주는 가을밤 힐링 콘서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정론직필 언론사와 선한 영향력을 끼칠 선교기관, 수준 높은 문화 공연으로 울산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했다.

공연 문의나 예매는 울산CBS(052-256-3333)나 인터파크(www.interpark.com)로 하면 된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울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