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철호 울산시장, 독일 해상풍력 항구도시 방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송철호 울산시장, 독일 해상풍력 항구도시 방문

브레머하펜 찾아 해상풍력산업 육성 방안 청취

송철호 울산시장. (사진=이상록 기자)

송철호 울산시장. (사진=이상록 기자)
영국, 독일 등을 방문 중인 송철호 울산시장이 독일 해상풍력발전 지원 항만 클러스터를 방문했다.

송 시장 일행은 지난 30일 해상풍력산업 클러스터 관리기관인 오프쇼어 윈드포트 브레머하펜(Offshore Wind Port Bremerhaven)과 해상풍력 연구기관인 프라운호프연구소 산하의 에너지시스템연구소(IWES)을 찾았다.

브레머하펜은 독일 브레멘주에 위치한 항구도시로 조선업, 수산업 등 구조조정으로 인해 지역경제가 침체되자 정부가 해상풍력산업을 추진해 도시 전체가 부흥한 곳이다.

유휴항만시설을 해상풍력발전에 활용해 4개 부두 중 3개를 해상풍력과 관련한 제품의 출하, 제작, 보관 등에 사용이며, 주변에 400여개에 달하는 관련 기업과 연구소가 입주해 있다.

송 시장 일행은 이 자리에서 독일의 해상풍력산업 발전 과정, 기술개발 수준, 인근 유럽 국가와의 네트워크 구축 현황 등을 청취하고, 해상풍력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울산은 현재 부유식 해상풍력발전 기술개발 프로젝트 3개를 수행하는 한편, 민간 투자 유치를 통한 대규모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사업단지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시는 독일의 조선해양플랜트 산업과 해상풍력 산업 융합 사례를 벤치마크해 울산 부유식 해상풍력을 수출 산업화하고, 지역 신성장동력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울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