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병원-몽골 아가페기독병원, 의료지원 협약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울산대병원-몽골 아가페기독병원, 의료지원 협약

울산대학교병원과 몽골 아가페기독병원은 지난 12일 울산대병원에서 의료분야 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사진 = 울산대병원 제공)

울산대학교병원과 몽골 아가페기독병원은 지난 12일 울산대병원에서 의료분야 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사진 = 울산대병원 제공)
울산대학교병원과 몽골 아가페기독병원은 의료분야 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12일 울산대병원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울산대병원 정융기 병원장과 아가페병원 박관태 병원장이 참석했다.

울산대병원은 암, 이식 등 중증질환 치료가 필요한 몽골 환자에게 선진 의술을, 아가페병원은 귀국한 환자에 대한 치료 등 지속적인 관리를 각각 지원한다.

아가페병원 박관태 병원장은 지난 2001년부터 해외 의료봉사를 시작해 몽골에서만 2000회, 30개국에서 3000회 수술했다.

그는 또 의료봉사 공로로 2016년 해외봉사상 국무총리상을 받았다.

박 병원장은 산부인과 의사인 아내와 함께 몽골 울란바타르에 15병상 규모로 몽골 최초의 기독병원인 아가페병원 설립했다.

현재 몽골 국립의대 교수를 겸임하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울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