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서발전, 중소기업 7곳 '글로벌 기업' 성장 지원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한국동서발전, 중소기업 7곳 '글로벌 기업' 성장 지원

한국동서발전 권오철 기술본부장(앞줄 왼쪽에서 4번째)과 중소기업 대표 관계자들이 협약 체결 이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 한국동서발전 제공)

한국동서발전 권오철 기술본부장(앞줄 왼쪽에서 4번째)과 중소기업 대표 관계자들이 협약 체결 이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 한국동서발전 제공)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는 7일 오후 3시 울산 중구 본사에서 중소기업 7곳과 '한국동서발전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으로 동서발전은 소재·부품·장비 분야 수출 경쟁력이 있는 중소기업 7곳을, 세계적 역량을 갖춘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한다.

동서발전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 사업은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됐다.

이 사업은 혁신성, 성장 잠재력을 갖춘 수출 중소기업을 발굴해 기술개발, 상생금융, 해외판로지원, 인재확보 · 양성을 지원하는 것을 말한다.

동서발전은 오는 2021년까지 신규일자리 100개, 매출 500억원, 수출 200억원 이상의 추가 성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 7곳 중 3곳은 울산 지역 중소기업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을 통해 중소기업이 소재와 부품, 장비 국산화를 비롯해 해외진출을 통한 재도약 기회로 삼을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울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